세월을 간직한 스톤, 최병훈