문형태, 천진난만한 사랑의 위로